게시판 / 게시판 : 글읽기
 
415
  왜 손들고 기도하지?
2017.10.15
 303
어린이주일을 맞아
담임 목사님이 주일학교에서 설교를 했다.
평소 교육전도사가 하는 설교를
재미있게 듣던 어린이들에게
목사님의 설교는 지루하기 그지없었다.

예배당은 아수라장이 되었고,
목사님은 식은땀을 흘리며 겨우 설교를 끝냈다.

모든 순서가 끝나고
목사님이 축도를 하게 되었다.
축도하는 모습을 처음 본 어린이가
깜짝 놀라 다른 친구에게 물었다.

“찬송아, 왜 목사님이 손을 들고 있지?”
“그것도 몰라? 설교를 못했으니
하나님 앞에 벌 서고 있는 거지.”
*로그인을 먼저 하세요
 
 
     2017년 추석예배 설교
     죄의 무게